기사 리스트

조현준 "빅테이터 시대 이끌어나갈 것" 2015/08/26 20:56
[비즈트리뷴] 조현준 효성 정보통신 PG장(Performance Group 사장)은 지난 25일 “HIS는 빅데이터 플랫폼 기반의 비즈니스를 통해 미래 빅데이터 시대를 리드해 나가는 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밝혔다. …
조현상, 효성 폴리케톤 글로벌마케팅 전면에 나서 2015/05/21 11:24
효성그룹 조현상부사장이 폴리케톤 글로벌 마케팅의 전면에 나섰다. 효성은 오는 23일까지 열리는 ‘차이나플라스(Chinaplas) 2015’에 참가,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친환경 신소재 ‘폴리케톤’을 글로…
조현준, 벤츠부터 마세라티까지...고급수입차 시장 섭렵 2015/03/18 10:22
효성이 벤츠에 이어 마세라티까지 고급 수입차 판매 사업을 강화하고 있어 주목된다. 효성은 18일 '페라리'와 '마세라티'의 공식 수입 판매사인 동아원 계열 자회사 FMK(포르자모터스코리아)의 지분 100%를 …
조현범, 한라비스테온 경영 참여 2015/03/16 10:47
3세 경영인인 조현범 한국타이어 사장이 한라비스테온공조 경영에 본격 참여할 예정이어서 주목된다. 한국타이어는 국내 사모펀드(PEF) 한앤컴퍼니와 손잡고 지난해 12월 한라비스테온공조를 인수했다. …
조현준, 스판덱스 글로벌 1위 굳히기 2015/01/02 20:29
효성이 스판덱스 브랜드 ‘크레오라(creora®)’의 세계 1위 굳히기에 나선다. 스판덱스는 속옷, 수영복, 청바지, 스포츠 웨어 등 일반∙기능성 의류는 물론 기저귀, 산업용 장갑에 이어 히잡(이슬람 전통…
조현준의 미래먹거리 "탄소섬유" 2014/11/24 16:17
조현준 사장(사진)은 자타가 공인하는 효성그룹 경영권승계 후보 1순위다. 부친인 조석래 회장이 건강 악화로 경영일선에서 물러나 있는만큼 장남으로서 사실상 현재 그룹을 이끌고 가고 있는 3세 경영인이다. …
효성家 조현문의 울분? "문전박대의 진실은..." 2014/10/28 13:52
28일 조석래 효성그룹 회장의 차남 조현문 변호사(전 효성 부사장)이 장남 조현준 사장 등 효성그룹을 향해 '선전포고'를 했다. 자신에 대해 왜곡되게음해를 할 경우 부친(조석회장)과의 대화록을 추가로 공개…
내홍의 효성家, 둘째 현문...맏형 현준 고발 2014/10/22 20:36
효성家의 3세 형제간 분쟁이 끊이지않는다. 조석래회장이 신병치료차 미국으로 재출국한 상황에서 둘째인 조현문 변호사가 맏형인 조현준 사장을 고발했다. 조현문 전 부사장은 21일 서울중앙지검에 업무상…
조현준사장의 글로벌 경영행보 2014/08/27 17:48
효성가 장남 조현준 사장(전략본부장)이 글로벌시장에서 경영보폭을 넓혀가고 있다. 조 사장은 25~29일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는 ‘CIGRE(국제 대전력망 학술회의)’에서 효성만의 ‘IT기술을 기반으로 한 에너…
조현상 부사장, 폴리케톤 글로벌 선도하겠다 2014/07/28 16:17
효성그룹이 지난 해 세계 최초로 개발에 성공한 친환경 고분자 신소재인 폴리케톤의 본격 생산을 위해 공장 건립 작업에 착수했다. 효성은 내년 7월부터 연산 5만t 규모의 공장을 가동해 본격 생산에 나설예정…
조현준사장의 부업? 스포츠 의류 브랜드 ‘언더아머’ 2014/07/16 17:25
미국 스포츠 의류 브랜드 '언더아머(UNDER ARMOUR)'가 국내 스포츠 의류 시장에서 본격 진출한다. 언더아머 수입을 전개하는 회사는 효성그룹 자회사인 갤럭시아코퍼레이션(이하 갤럭시아)이다. 언더아머는 …
효성가 차남 이번엔 형·동생 겨냥..'형제의 난' 2라운드 2014/07/09 14:17
효성가 '형제의 난'이 2라운드에 돌입할 것으로 보인다. 가족간 경영갈등이 극단으로 치닫는 분위기다. 조석래 효성그룹 회장의 차남인 조현문 전 효성 부사장이 최근 효성그룹 계열사의 배임횡령 혐의를 수사…
효성家 장남 조현준, 父 조석래 회장과 함께 최대주주 올라 2014/06/12 17:27
효성가 장남인 조현준 효성 섬유PG장이 부친인 조석래 회장과 함께 효성의 최대주주 자리에 올랐다. 조 사장은 지난 2~5일 3차례에 걸쳐 자사주 6만3629주를 사들였다. 이에 힘입어 조사장 지분은 362만3483…
 1   2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독자 1:1 문의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비즈니스트리뷴(www. biztribune.co.kr)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서울 아03021 ㅣ 등록일자 2014년 2월 25일 ㅣ 제호 : 비즈트리뷴 ㅣ 발행인 이규석 ㅣ 편집인 이규석 ㅣ 고문 반병희 ㅣ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4길 9,  삼보빌딩 7층 706ㅣ발행일자 2013년 12월 1일 ㅣ 전화 (02)783-9666  팩스 (02)782 -9666  biztribune@naver.com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김려흔 ㅣ 인터넷신문위원회 기사 및 광고부문 자율규약 준수 서약(제 152호) Copyright ⓒ biztribune All right reserved.




    비즈트리뷴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