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바이오주] 삼성바이오로직스 강세… 에이치엘비 급등, 셀루메드는 급락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바이오주] 삼성바이오로직스 강세… 에이치엘비 급등, 셀루메드는 급락

기사입력 2018.04.06 19:14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6666.jpg
<에이치엘비 주가추이ㅣ네이버>

 

[비즈트리뷴=구남영 기자] 6일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7.94p(0.33%) 하락한 2429.58로 장을 마감했다.


코스닥지수도 전거래일보다 0.97포인트(0.11%) 하락한 867.96으로 장을 마감했다. 코스닥은 전날보다 1.50포인트(0.17%) 내린 867.43로 출발했다.

이날 바이오 대장주 셀트리온은 전일대비 1.02%(3,000원) 하락한 29만2,000원에 마감했다. 지난 3일 30만원선 아래로 주저앉은 뒤 회복하지 못하고 있다.
 
반면, 코스피 지수의 하락세에도 불구하고 삼성바이오로직스는 특허분쟁 합의 소식에 강세를 보이며 바이오 대장주 자리를 넘봤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전일대비 3.39% 상승한 51만9000에 마감했으며 장 중에는 53만4000원까지 오르면 사상 최고가를 터치하기도 했다.
 
코스닥 대장주 셀트리온헬스케어 역시 0.40% 떨어진 10만800원, 셀트리온제약도 1.98% 내려 하락세를 보였다. 이외에도 앱클론(-2.25%) 셀트리온헬스케어(-0.40%)와 신라젠(-3.01%), 메디톡스(-1.51%) 메디포스트(-0.34%), 녹십자랩셀(-5.26%), 티슈진(-0.85%), 휴젤(-0.40%), 네이처셀(-0.94%) 등도 내림세를 보였다.

특히, 셀루메드가 전날에 이어 급락했다. 셀루메드는 코스닥 시장에서 전 거래일과 동일한 1만1050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셀루메드는 지난 달 26일부터 29일을 제외한 3일동안 상승세를 나타냈지만 지난 5일에는 외국인이 매도에 나서면서 14.01%의 낙폭을 보이기도 했다.
 
반면, 시가총액 상위 종목으로는 바이로메드(0.50%)와 에이치엘비(14.93%) 인스코비(4.52%) 알파홀딩스(4.55%) 필룩스(2.64%) 바이오리더스(2.09%) 제넥신(0.51%) 등이 올랐다.

특히, 에이치엘비가 무섭게 상승했다.
 
에이치엘비는 14.69% 껑충 오르며 9만6800원으로 거래를 마쳤고 장중 9만9100원을 터치하며 사상 최고가를 기록했다. 이는 바이오 자회사가 개발 중인 항암 신약(아파티닙)의 임상 성공에 대한 기대로 무섭게 상승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외에도, 휴온스(2.95%), 휴온스글로벌(2.24%), 휴메딕스(0.11%), 뉴트리바이오텍(1.88%), 펩트론(2.04%), 레고켐바이오(1.10%), 강스템바이오텍(0.59%), 씨젠(1.27%), 인트론바이오(2.67%), 엑세스바이오(7.31%), 대한뉴팜(1.04%), 테고사이언스(5.21%) 등 바이오 관련 주들이 장 초반 부진을 이겨내고 상승세를 보이며 마감했다.
 
한편, 바이오빌은 이날 미국 마리화나 작물 사업을 영위하는 글로벌네이쳐바이오와 미국 11개주에 의료용 마리화나를 유통할 수 있는 권리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구남영 기자 rnskadud88@biztribune.co.kr]
<저작권자ⓒ비즈트리뷴 & biztribune.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38136
 
 
 
 
 
㈜비즈니스트리뷴(www.biztribune.co.kr)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서울 아03021 ㅣ 등록일자 2014년 2월 25일
제호 : 비즈트리뷴 | 발행일자 2013년 12월 1일 | 발행인 이규석 ㅣ 편집인 이규석 ㅣ 공동대표 반병희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4길 9,  삼보빌딩 7층 706
전화 (02)783-9666  팩스 (02)782 -9666  biztribune@biztribune.co.kr 
청소년보호책임자 배두열 ㅣ 인터넷신문위원회 기사 및 광고부문 자율규약 준수 서약(제 152호)
Copyright ⓒ biztribune All right reserved.
비즈트리뷴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