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한종희 삼성전자 사장 "TV의 새로운 정의 …인텔리전스 디스플레이"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종희 삼성전자 사장 "TV의 새로운 정의 …인텔리전스 디스플레이"

초대형 ·프리미엄 중심 시장 공략 …"올해 시장은 180만대 이상, 삼성이 만들기 나름"
기사입력 2018.04.17 16:0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비즈트리뷴=권안나 기자] 한종희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장 사장은 "앞으로 TV는 인텔리전트 디스플레이라고 부르는 게 더 정확할 것"이라며 TV의 단순히 콘텐츠 시청을 넘어선 '집안의 IoT허브'로서의 디바이스로 새롭게 정의했다.

특히 TV 대형화에 발맞춰 65인치형 이상의 대형 라인업을 구축하고, 프리미엄 시장 공략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삼성전자는 75형 이상 초대형 시장이 올해 약 180만대 규모 이상이 늘어날 것으로 예측했다.
 
삼성전자 2018 QLED TV 행사현장사진(1)_Q&A_한종희 사장(1).jpg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장 한종희 사장이 17일 서초사옥 다목적홀에서 2018년형 QLED TV가 주위 환경과 콘텐츠, 기기간 연결에 구애 받지 않고 소비자에게 최고의 가치를 제공하는 '인텔리전트 디스플레이'라고 소개하고 있다 l 삼성전자

 


한 사장은 17일 서울 서초동 삼성 빌딩에서 열린 '더 퍼스트룩 2018 코리아(The First Look 2018 Korea)'에 참석해 2018년 QLED TV의 혁신의 동력으로 ▲소비자 ▲커넥티비티 ▲즐거움을 꼽았다.

한 사장은 먼저 "소비자들이 원하는 것을 얘기하기도 전에 앞서서 답을 찾기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보는 것 이상의 감동을 주기 위해 노력한 흔적들에 대해 소개했다.

2018년 QLED TV는 HDR2000, 세계 최초 컬러볼륨 100%, 깊이감이 느껴지는 블랙으로 압도적인 몰입감을 선사한다. 여기에 '매직스크린'과 '매직케이블'로 구현되는 따라올 수 없는 심플한 디자인으로 편안하고 세련된 공간을 완성해준다. 

'매직스크린' 은 TV를 시청하지 않을 때도 검은 화면 대신 날씨, 뉴스 등 생활 정보를 제공하거나 그림, 사진을 띄워 액자처럼 활용할 수 있으며 '매직케이블'은 AV대용량 데이터와 TV전원을 하나로 모아 최대 15미터까지 연장할 수 있어 복잡한 선을 최소화 했다.

한 사장은 또 "지금까지는 소비자들이 기기 각각의 사용법을 읽고 공부했다면 QLED TV는 따로 공부할 필요없이 쉽고 편하게 사용할 수 있을 거"이라며 "소비자의 취향을 맞추는 IoT기기의 발전을 가장 앞서서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QLED TV를 "가장 큰 스크린 지닌 스마트 정보 기기"라며 세탁기, 에어컨, 공기청정기 등 모든 삼성 기기들을 연결해 제어하고 모니터링 할 수 있는 'IoT허브' 로서의 기능을 강조했다.

또, 인공지능 '빅스비'를 활용해 사용자를 인식하고 좋아할 만한 컨텐츠를 추천해주며 음성건색 만으로도 콘텐츠를 바로 즐길 수 있게 찾아준다는 설명이다.

삼성전자는 세상의 모든 색깔을 선명하게 표현해주는 화질과 모든걸 알아서 맞춰주는 인공지능과 같은 완벽한 기능을 넘어서, 소비자의 삶을 완벽하게 채워준다는 의미에서 QLED TV를 '100% TV' 라고 칭했다.
 
삼성전자 2018년형 QLED TV 국내 출시(3).jpg
삼성전자 2018년형 QLED TV 국내 출시 l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상반기 국내시장에 출시하는 2018년형 QLED TV는 55형·65형·75형·82형 등 대형 스크린으로 구성돼 있는 게 특징이다. 삼성전자는 더 큰 화면을 원하는 소비자의 목소리에 귀기울여 다양한 라인업을 갖추고 시장을 확대하겠다는 전략이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생각하는 것보다 시장은 더 빠르게 이미 대형화로 가고 있다"며 "제품이 소비자 니즈에 잘 맞춰준다면 75이상 시장이 올해 180만대를 넘어서 삼성전자가 만드는 대로 시장 규모를 형성되게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Q6 시리즈는 55형의 279만원부터 75형이 869만원이며, Q7은 55형 319만원에서 75형 919만원, Q8은 55형 349만원, 65형 579만원, Q9은 65형 609만원, 75형 1049만원이다. 82형은 6월에 출시할 예정이다.

한 사장은 "TV에 대한 새로운 정의가 필요한 지금, 2018 QLED TV는 새로운 인텔리전트 디스플레이 시대를 보여줄 것"이라며 "퀀텀닷으로 무한히 진화하고 있는 경이로운 시대를 만나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출시 행사에는 다양한 분야의 외부 전문가 4명이 참석해 2018년 QLED TV의 체험담을 공유했다.
 
박수용 다큐멘터리 감독은 자연 그대로의 색과 디테일을 100% 구현해내는 QLED TV에 대한 감동을 인터뷰 형식으로 전달했고, 양정웅 연출가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준비 과정의 에피소드와 함께 본인이 연출한 행사의 감동을 QLED TV의 대화면이 완벽하게 전달하는 놀라운 경험을 공유했다.
 
조희선 인테리어 디자이너와 유현준 홍익대 건축학과 교수는 '매직스크린'과 '매직케이블'이 주변 공간과 조화를 이뤄 인테리어의 완성도를 높여주고 감각적인 실내 공간 연출이 가능한 점을 극찬했다.

 

[권안나 기자 kany872@biztribune.co.kr]
<저작권자ⓒ비즈트리뷴 & biztribune.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42660
 
 
 
 
 
㈜비즈니스트리뷴(www.biztribune.co.kr)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서울 아03021 ㅣ 등록일자 2014년 2월 25일
제호 : 비즈트리뷴 | 발행일자 2013년 12월 1일 | 발행인 이규석 ㅣ 편집인 이규석 ㅣ 공동대표 반병희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4길 9,  삼보빌딩 7층 706
전화 (02)783-9666  팩스 (02)782 -9666  biztribune@biztribune.co.kr 
청소년보호책임자 배두열 ㅣ 인터넷신문위원회 기사 및 광고부문 자율규약 준수 서약(제 152호)
Copyright ⓒ biztribune All right reserved.
비즈트리뷴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