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한서희, 방탄소년단 뷔 언급 해명 "진짜 내가 뭘 잘못했는데? 그럼 남자연예인 얘기를 묻지 마"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서희, 방탄소년단 뷔 언급 해명 "진짜 내가 뭘 잘못했는데? 그럼 남자연예인 얘기를 묻지 마"

기사입력 2018.06.14 17:5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0002705974_001_20180611090814340.jpg
한서희 ㅣ 한서희 인스타그램 캡처

 

 
[비즈트리뷴]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과거 클럽에서 그룹 방탄소년단 뷔를 클럽에서 목격했다고 밝혀 화제다. 
 
이에 한서희가 해명의 글을 남겼다. 
 
14일 오후 한서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는 너무 솔직해서 탈인 사람이다. 내가 왜 나중에 아니라고 했겠나”라며 “라이브 방송에서 댓글에 그 그룹 질문이 너무 많이 올라 오길래 그냥 지나가듯이 클럽에서 본 적이 있다고. 나랑은 아는 사이 아니라고 했는데 그게 뭐라고 이렇게 핫플까지 될 일인가”라고 말했다.
 
이어 한서희는 “진짜 내가 뭘 잘못했는데?”라고 되물으며 “그럼 남자연예인 얘기를 묻지 말라. 나는 물어보면 하나하나 다 대답한다”며 “난 거짓말 한 적 단 한 번도 없다. 사람 허언증으로 그만 몰아가라. 애초에 내가 그렇게 썰 푸는 걸로 흥미 가져서 라이브 방송 보는 거면서 갑자기 경솔이라니. 주변 애들이 걔랑 친구라서 뷔보다 태형이라는 이름이 더 익숙한 거지 걔랑 친분 아예 없다. 모르는 사람이다”고 덧붙였다. 
 
한편, 한서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 중 “방탄소년단 뷔와 19살 때 클럽에서 만났다”고 말하며 “친한 친구였던 모델 김기범이 뷔를 데려왔다”고 말해 논란을 빚었다. 

[김정연 기자 tree@biztribune.co.kr]
<저작권자ⓒ비즈트리뷴 & biztribune.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80661
 
 
 
 
 
㈜비즈니스트리뷴(www.biztribune.co.kr)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서울 아03021 ㅣ 등록일자 2014년 2월 25일
제호 : 비즈트리뷴 | 발행일자 2013년 12월 1일 | 발행인 이규석 ㅣ 편집인 이규석 ㅣ 공동대표 반병희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4길 9,  삼보빌딩 7층 706
전화 (02)783-9666  팩스 (02)782 -9666  biztribune@biztribune.co.kr 
청소년보호책임자 배두열 ㅣ 인터넷신문위원회 기사 및 광고부문 자율규약 준수 서약(제 152호)
Copyright ⓒ biztribune All right reserved.
비즈트리뷴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